본문 바로가기
  • Home
사이트맵
닫기

행복중구

  1. Home
  2. 행복중구
  3. 중구홍보관
  4. 사진 갤러리

사진 갤러리

글자크기인쇄하기
「故김원도 시비(詩碑) 이전 기념 제막식」
제목 「故김원도 시비(詩碑) 이전 기념 제막식」
작성자 임정우 등록일 2021-07-14 16:25:10
담당부서 홍보소통실
대구광역시 중구(구청장 류규하)는 지난 14일 김원일의 마당깊은 집 전시관에서「故김원도 시비(詩碑) 이전 기념 제막식」을 개최하였다
대구의 향토시인 故김원도의 시비(詩碑)는 고인의 22주기를 맞아 1997년 당시 맏형인 소설가 김원일 작가의 집필실(달성군 가창면)에 대구 문인들이 협심하여 건립하였다.
이후 시비(詩碑)의 지속적인 관리 및 故김원도 시인의 문학적 가치를 기념하기 위해 ‘김원일의 마당깊은 집’ 전시관(중구 약령길) 앞으로 이전을 결정하였고 지난 7월초 시비 이전을 착공, 기념 제막식을 갖게 되었다.
맏형 김원일 작가, 중형 김원우 작가와 함께 문인가족을 이룬 김원도 시인은 대구에서 젊은 문인들을 중심으로 한 문학운동을 주도했다.
비석에 새겨진 ‘루오의 손’으로 1975년 매일신문 신춘문예에 당선돼 등단했으나 지병으로 투병하다 그 해 끝내 눈을 감았다.
25년이라는 짧은 생이었지만 향토 시문학 발전을 위해 노력한 시인 김원도의 문학세계를 기리기 위해 당시 서예가 리홍재씨가 글을 쓰고 조각가 이상일씨가 화강석으로 제작하였다.
제막식 행사에는 고인의 맏형이자「김원일의 마당깊은집」의 저자인
김원일 작가, 중형 김원우 작가 등 유가족 및 대구문인협회 심후섭회장, 서예가 리홍재, 조각가 이상일, 시인 도광의, 소설가 구활, 홍승우 시인 등
대구문인들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내주었다.
이 날 특별행사로 김원일 작가의「김원일의 마당깊은 집」도서 친필 사인회 및 기념 핸드프린팅 행사도 진행하였다.
김원일 작가의 핸드프린팅은 향후「김원일의 마당깊은 집」전시관에 전시될 예정이다.
게시글[「故김원도 시비(詩碑) 이전 기념 제막식」] 윗글, 아랫글
윗글 주민과 어린이가 함께 기른 애플수박으로 ''이웃나눔 실천''
아랫글 중구 청라국민체육센터
목록
자료 담당자 :
홍보소통실임정우053-661-2165
최근수정일 : 2016.04.22  

현재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사용편의성 만족도

(우)41908 대구광역시 중구 국채보상로139길 1(동인동2가) / 대표전화:053-661-2000 / 팩스:053-661-3030

굿콘텐츠서비스기 인증마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WEB ACCESSIBILITY 마크(웹 접근성 품질인증 마크)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